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과학이야기] 나이 들면 필연? 탈모 퇴치 6가지 방법

50대가 되면 여성의 반 이상이 머리카락이 빠지는 현상을 경험한다. 피부과 전문의인 도리스 데이는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전체적인 머리카락 밀도가 변화하고 머리카락이 가늘어진다"며 "그렇다고 해서 자연적인 현상으로 받아들이고 가만히 있어서는 안 된다"고 말한다. ABC 뉴스가 탈모를 퇴치하는 방법 8가지를 소개했다.

◆먹은 음식에 대해 다시 생각해보라=머리카락은 단백질과 철분, 아연, 비타민B12가 있어야 무성해진다. 이런 영양소는 살코기와 잎채소, 견과류, 콩류, 생선 등에서 얻을 수 있다.

◆두피를 마사지하라=샴푸로 머리를 감을 때 마사지를 하면 두피의 혈류량을 증가시킬 수 있다.

◆멋 내는 일을 줄여라=헤어드라이어나 고데기는 머리카락을 갈라지게 하고 얇아지게 한다. 헤어드라이어나 고데기 사용을 되도록 줄여라.

◆긴장을 풀고 쉬어라=편안한 상태에서 심호흡을 하라. 이것만으로도 도움이 된다. 갑작스럽거나 만성적인 스트레스 모두 머리카락의 성장을 멈추게 한다. 어려운 시련을 잘 극복하면 머리카락이 다시 자란다. 명상 등을 통해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게 중요하다.

◆검진을 받아보라=탈모는 다른 질환의 증상일 수도 있다. 탈모가 갑자기 심하게 생겼다면 의사와 상담을 해보는 게 좋다.

◆대안치료를 해보라=전통 한의학에 따르면, 모발 건강은 신장(콩팥)의 기운과 혈액과 연관이 있다. 한의학에서는 침술 요법과 한약재로 치료를 한다. 이런 치료법을 뒷받침할 과학적인 연구결과가 많은 것은 아니지만 한의학 치료법으로 탈모가 멈추고 점차 머리카락이 재생되는 경우가 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