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과학 이야기] 독소 빼주고 몸매도 살려주는 여름 과일

여름에는 몸매가 드러나는 옷을 많이 입기 때문에 먹는 음식이 여간 신경이 쓰이는 게 아니다. 여름 제철 과일 중에는 해독과 체중감량에 도움이 되는 종류들이 많다.

**토마토= 여름철에는 땀 배출량이 늘어나 탈수증이 일어나기 쉽다. 탈수증상으로 목이 마르면 이를 배고픔과 혼동하는 경우가 있다. 탈수증과 연관이 있는 배고픔을 막기 위해서는 수분 함량이 높고 포만감을 주는 토마토가 좋다. 토마토는 칼륨 함량이 높기 때문에 나트륨이 많이 들어간 음식을 먹을 때 나트륨을 배출시켜 영양의 균형을 잡아주고 얼굴이 붓는 것을 막아준다.

**포도= 포도에는 항산화작용을 하는 레스베라트롤이 들어있어 암 예방 및 피부 미용에 도움이 된다. 이 성분은 포도 껍질과 씨앗에도 풍부하게 들어있기 때문에 포도를 깨끗이 씻어 껍질째 먹는 것이 좋다.

**체리= 붉은색을 띄는 컬러푸드 중 상대적으로 크기가 작은 체리는 작은 크기에 비해 수분과 식이섬유를 비롯한 영양성분이 풍부하다. 항산화 성분인 안토시아닌이 들어있어 노폐물의 증가를 억제하고 항염증 작용까지 한다. 또한, 체리는 수면 유도 물질인 멜라토닌을 함유하고 있어 잠 못 드는 여름밤 숙면을 취하는데도 도움이 된다.

**블루베리= 블루베리에 풍부하게 함유돼 있는 안토시아닌은 혈관을 넓혀 플라크가 형성되는 것을 막고 뇌로 가는 혈류량을 늘려 뇌 건강과 기억력 향상에 도움을 준다.

단, 독소 제거와 다이어트에 도움이 되는 과일을 적절히 먹는 것은 좋지만, 식사대용으로 여겨서는 곤란하다. 건강과 체력 유지를 위해 단백질 섭취도 잊지 않아야 한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