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뉴욕시 부동산 개발 2제] 맨해튼에 106층 초고층 주상복합

맨해튼에 전국에서 가장 높은 주상복합빌딩이 들어선다. 전국 최고층 아파트가 될 신축 빌딩(520 W 41스트릿·조감도)은 106층 규모에 높이는 1100피트에 육박한다. 이는 같은 개발사에서 추진한 맨해튼 최고층 빌딩 월드트레이드센터(WTC)보다 높이는 낮지만 층수는 2층 더 많다. 뉴욕시 전체로는 4번째로 높은 빌딩이 될 전망이다.

아파트 내 총 가구는 약 1400개에 이를 것으로 알려졌으며 그 중 208가구는 서민아파트로 분양한다. 또 17만5000스퀘어피트의 사무실과 함께 30만 스퀘어피트의 상업용 공간도 포함된다. 빌딩국(DOB)의 허가가 나면 건축은 오는 2017년 시작돼 2020년 완공될 예정이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