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십가가 위 붉은 달

달이 붉은 색을 띠고 있다. 월식 때문에 비롯된 것으로 지구가 달에 비추는 태양빛을 가리면서 나타나는 현상이다. 15일 이뤄진 월식에 색이 붉어진 달이 부활절을 앞두고 분주한 오스틴 대성당의 십자가 위로 떠올랐다. 이같은 월식은 내년까지 모두 3차례 더 이어진다는 천문학자들의 예측이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