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김인호의 등산 이야기] 주마캐년, 산에 들러싸여 반월형 둥지의 형상 띠고 있어

Zuma Canyon, Santa Monica Mountains

거리 : 7 마일
소요시간: 4 시간
등반 고도: 1,600 피트
난이도: 3 (최고 5)
Season: 연중
추천등급: 4 (최고 5)



태평양 연안의 휴양지 샌타모니카, 말리부 지역은 LA다운타운에서 불과 한 시간여 거리로 1번 국도인 퍼시픽 코스트 하이웨이(PCH)를 경계로 해변과 계곡으로 나뉘어져 있다. 말리부 북쪽에 자리 잡고 있는 주마비치 해수욕장은 넓고 고운 모래사장으로 유명한데 포인트듐(Point Dume)과 파라다이스 코브(Paradise Cove)로 연결되는 약 2마일 거리의 해변은 걸어서 산책하기에 좋다.

주마 비치 건너편에 있는 주마캐년(Zuma Canyon)은 산에 둘러싸여 반월형 둥지를 틀고 있는 형상으로 한때 인디언 원주민들이 살았던 곳이다. 입구에서 물이 흐르는 계곡까지 직선으로는 약 30분 거리며 지형이 완만하여 사계절 내내 등반하기에 적합하다. 좀 더 자세히 계곡을 둘러보기 위해서는 좌측의 주마 루프 트레일(Zuma Loop Trail)과 우측의 캐년 뷰 트레일(Canyon View Trail)을 둘러오는 길이 있다. 해안을 향해 넓게 벌어진 계곡은 안으로 들어가면서 점점 좁아지는데 겨울과 봄에는 제법 많은 물이 흐르지만 여름철이 지나면서 말라 버리는 것은 남가주의 다른 지역과 별반 다르지 않다.

초반부에 좌측으로 나오는 주마 루프 트레일을 먼저 돌아보고 시냇가를 따라 캐년 안쪽으로 들어가도록 한다. 화강암 바위들 사이로 시내를 몇 번 건너다보면 계곡은 점점 좁아지고 커다란 바위들로 막혀 길이 끊어진다. 앞을 막아선 바위를 건너뛰어 계곡으로 깊숙이 들어갈 수도 있으나 상당한 트레킹(Trekking) 기술이 요구되므로 숙련된 경험자 외에는 섣불리 도전하지 않도록 한다. 돌아오는 길에 캐년뷰 트레일을 거쳐 오션뷰 트레일(Ocean View Trail)로 내려오면 태평양 바다와 주변 산세를 즐기면서 언덕도 오르게 돼 제법 등산하는 맛이 난다.

▶가는 길: 10 번 Fwy가 끝나는 지점(샌타 모니카 비치)에서 1번국도(PCH)로 20마일 북상하여 주마 비치를 만나기 직전 오른편으로 있는 본샐 드라이브(Bonsall Dr)로 끝까지 들어가면 비포장 주차장에 도착한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