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인들 위해 '다나병원' 검진 봉사 실시

의료혜택 받기 힘든 사람 대상
기본 진료비 일부는 선교 지원

기독교 비영리 단체인 '테바선교회(정영삼 목사)'가 후원하는 '다나병원(담당 다니엘 고)'이 한인들을 위한 정밀 검진 특별 봉사를 실시한다.

의료와 선교를 함께하는 다나병원은 신체적 기능을 방사선 위험이나 통증없이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는 최첨단 의료기기(3D Els Body Scan)를 통해 70여개 부분의 건강 진단을 점검해준다.

우선 65세 이상, 불법체류자, 무보험자 등 의료혜택을 받을 수 없는 한인 또는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기본 진료비(30달러)만 받고 검진을 해주기로 했다.

진료비 중 일부는 미개발 국가 및 의료선교활동을 펼치고 있는 선교사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테바선교회 정영삼 목사는 "3분 이내로 건강 진단을 마치면 구체적 자료를 통해 예방 및 치료 방법 등 의료 상담도 해준다"며 "최첨단 의료장비를 통해 한인들의 건강을 지켜줄 수 있는 병원이 되고자 한다"고 말했다.

다나병원에서는 ▶호흡기 기관 ▶소화 기관 ▶심혈관계 ▶뇌신경계 ▶신경계 ▶근육계 ▶신장 및 방광 기능 ▶갑상선 ▶신진대사기능 등을 3D 영상과 그래프 등을 통해 분석하게 된다.

정영삼 목사는 "다나병원의 설립목적은 해외 의료선교와 교육선교를 지속적으로 후원하는 데 있다"며 "3D 진단기기를 비롯한 침, 부항 등의 진료도 병행하기 때문에 많은 한인들의 참여을 부탁한다"고 전했다.

지난 2013년 개원한 다나병원은 현재 LA지역 미주복음방송 건물 2층(621 S.Virgil Ave #250)에 있다. 한편, 일반인 진료비는 80달러다. ▶문의:(213) 487-0691

장열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