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조수미, 봄볕같은 희망 열창..무료 공연…출연료 기부 ‘훈훈’

‘천상의 목소리’를 지닌 소프라노 조수미가 1일 워싱턴 무료 공연을 통해 따뜻한 봄볕같은 희망을 노래했다. 조수미는 거액의 공연 출연료를 한국의 불우한 어린이들을 위해 기부하기로 해 주위를 훈훈하게 했다.

이날 오후 8시 와싱톤중앙장로교회(담임 류응렬 목사)의 본당에서 열린 공연에서 조수미는 ‘가고파’ ‘꽃 구름 속에’ 등의 한국 가곡과 요한 스트라우스의 ‘봄의 소리’ 등 유명 오페라와 뮤지컬, 성가곡 등을 열창해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날 공연에는 페어팩스카운티 경찰과 소방관 등 커뮤니티 봉사자들과 한인 등 모두 2000여명이 참석했다고 교회 관계자는 밝혔다.

한편 이번 공연은 두산그룹이 특별 후원하고 뉴욕클래시컬플레이어스(NYCP) 챔버오케스트라가 주최했다.

박성균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