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소녀시대 수상' 인종차별 댓글 논란

아시아계 비하 표현 많아

지난 3일 열린 제 1회 유튜브 뮤직 어워드에서 '올해의 뮤직비디오상'을 수상한 소녀시대를 놓고 일각에서 인종차별적 댓글이 올라와 논란이 되고 있다.

한인 네티즌들과 전세계 K팝 팬들이 SNS와 팬 커뮤니티에 올린 바에 따르면, 저스틴 비버나 레이디 가가, 데미 루바토 등 소녀시대에게 밀려 수상을 못한 가수들의 일부 팬들은 인터넷상에 소녀시대에 대한 인신공격성 '막말'을 퍼부어대 네티즌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이들 중 일부는 거친 욕설을 써가며 '어떻게 일본 계집애들이 저스틴(비버)을 이길 수 있냐'고 폭언을 하는가 하면, 거친 표현에 반발하는 네티즌들의 멘션에 아시아계를 비하하는 '칭 총(Ching Chong)'이란 단어까지 동원해 '미국의 핵 공격에 다 죽어버렸어야 한다'는 글까지 써 물의를 일으켰다.

이경민 기자 rachel@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