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VA 95만명 노동절 연휴 떠난다

지난해 보다 소폭 증가 낮은 개스값이 요인

이번 주말 노동절 연휴를 맞아 버지니아에서 95만명이 50마일 이상 장거리 여행을 떠날 것으로 예상됐다.

전미자동차협회(AAA) 동중부 지부에 따르면 이는 지난해 보다 2% 증가한 수치이며, 2009년 경제 침체 때와 비교해서는 9%나 늘어난 것이다.
총 여행 경비에 있어서도 지난해 보다 약 120달러 증가한 평균 964달러로 예상돼, 경기 회복세가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AAA는 낮은 개스값을 여행 증가 요인 중 하나로 꼽았다.
29일 현재 버지니아 평균 개스값은 갤런당 3.37달러로 전국에서 4번째로 싸며,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도 7센트 낮다.

한편 메릴랜드에서도 지난해 보다 2.7% 증가한 67만8000명이 자동차로 장거리 여행을 떠날 것으로 보인다.

AAA에 의하면 전체 여행객의 절반 가량이 30일(금) 출발해 노동절 당일인 2일(월) 돌아오는 일정이다.

정강은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