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뉴욕백배즐기기]무료 수영장도 느긋하게 즐긴다

1회 45분씩 이용시간 제한

◆브루클린브리지파크 팝업 풀= 브루클린브리지파크(Pier2, Old Fulton St와 Furman St 입구 이용)에 간이 무료 수영장이 떴다. 3.5피트 깊이에 60인용 수영장, 그리고 한 번에 45분 이용 가능한 이 곳을 방문해 보는 건 어떨까. 기다리는 동안 '리즈모네이드(Lizzmonade)'가 판매하는 간단한 음료를 마시면서 다가올 차례를 기대해보자. 인근에 있는 미니 모래사장도 방문해 수영 후 행복을 만끽하는 것도 좋은 방법.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무료. 9월 2일까지 운영. brooklynbridgepark.org.

◆영화관에서 만나는 스티브 잡스= 애플의 스티브 잡스가 스크린에서 부활했다. 배우 애쉬튼 커쳐의 열연으로 환생한 잡스를 만나보는 건 어떨까. 16일 개봉하는 영화 '잡스(Jobs)'는 장안의 화제가 된 작품. 애쉬튼 커처와 스티브 잡스가 얼마나 비슷하게 닮았는지도 관람 포인트고, 잡스의 파트너였던 스티브 워즈니악을 연기하는 조시 가드 또한 실제 인물과 비슷한 외모가 눈에 띈다. 영화가 스티브 잡스의 삶 자체보다는 컴퓨터 기술에 더 집중돼 있다는 의견도 있지만 직접 영화관에서 확인하는 것이 가장 빠르겠다. jovsthefilm.com.

◆클라란스 페이셜= 맨해튼 이스트사이드 블루밍데일스 백화점(1000 3rd Ave@59th St)으로 가면 20달러에 30분 페이셜을 받을 수 있는 곳이 있다. 클라란스(Clarins) 매장 카운터 뒤쪽에 있는 스파숍에서 클렌징·각질 제거·마스크팩 서비스를 제공한다. 처음 오는 고객들에게는 20달러, 그 이후로는 40달러다. 백화점 쇼핑도 하고 얼굴 마사지도 받아보는 건 어떨까. 212-705-3985. clarinsusa.com.

◆뉴욕 인터내셔널 프린지 페스티벌= 미국과 캐나다에서 가장 큰 '멀티 아트 페스티벌', 뉴욕 인터내셔널 프린지 페스티벌이 오는 25일까지 이어진다. 브로드웨이 쇼는 아니지만 규모는 작고 아이디어는 빛나는 공연을 만나볼 수 있는 기회다. 이 기간 동안 무대에 오르는 공연만 해도 1100개에 이른다. 이 가운데 어떤 공연을 골라야 할까? 르네상스 로맨틱 코미디 '더블하트(Double Heart)'를 비롯해 '대부' 시리즈를 연상시키는 '호스헤드(Horsehead)'가 있다. 또 톰 크루즈와 케이티 홈즈 이야기를 풍자한 코미디 '톰캣 프로젝트(The TomKat Project)'는 시카고에서 매진 행렬을 이은 작품. 배우 7명이 54개 캐릭터를 연기한다는 점이 눈에 띈다. www.fringenyc.org.

이주사랑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