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코를 잘라버리고 싶은 알러지 비염 고칠수 있다.

최근 캘리포니아는 후덥지근한 무더위가 연일 기승을 부리고 있다. 에어컨을 켜지 않고는 잠을 잘 수 없는 열대야 현상도 눈에 띠게 늘어났다. 밤새 에이컨을 켜고 자다 보면 감기에 걸리기 가 쉽다. 오뉴월에는 개도 감기에 안걸린다는데 주변에 콧물 감기로 고생하는 환자를 종종 보게 된다.

그럼 콧물이 나고 코막힘 현상이 있으면 감기일까, 비염일까
코감기는 코 ,인두, 후두기관등 상기도의 감염성 염증질환으로 급성비염및 부비동염, 급성 인두염, 급성 후두염, 급성 중이염, 급성 기관지염 등을 포함한 포괄적인 의미로 생각하면 된다.

특히 일교차가 심하면 몸의 체온을 맞추기 위한 신체의 반응이 느려지기 때문에 어린이들이 자주 코감기에 걸린다

코감기는 급성비염인데 비강을 덮고 있는 코 점막의 염증성 질환을 말하는 것으로 코 막힘, 콧물, 기침,재채기, 후각 소실, 후비루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비염은 크게 감염성과 비감염성으로 나눌수 있는데 감염성 비염은 세균에 의해 발생하는 경우로 감기가 오랫동안 호전이 되지 않거나 반복적으로 증상이 유지되는 경우, 치료가 불완전한 경우, 부비동염(축농증)이나 반복적인 편도선 염증으로 인해 비염이 오래 지속되는 경우 , 전신적인 상태가 불량한 경우등에서 발생할 수 있다.

비감염성 비염은 자율 신경계의 불균형, 호르몬 이상, 약물, 정서 불안, 비강 구조 이상및 비강종양등에 의해 콧물, 코막힘, 재채기등의 증상을 호소하는 경우로 혈관운동성비염등이 있다.

만성 비염은 다양한 증상으로 나타나며 콧물, 코막힘, 재채기, 가려움중등이 나타날 수 있다. 양쪽 코가 모두 막혀 코로 숨쉬기가 힘들어 지기도 한다. 끈적끈적한 코의 분비물이 콧구멍 뒤쪽으로 흘러내려 목젖 뒤로 무너가 흐르거나, 이물감 또는 가래처럼 느껴지는 후비루 증세가 나타날 수 있다.

특히 콧물, 코막힘,코피, 코골이, 천식 등 급, 만성 코질환은 취침을 방해하거나 생활에 불편함을 줄 수 있으며 뇌로의 산소 공급저하로 공부하는 학생들에게 집중력 ,암기력에 지장을 주게 된다.

코질환 질병은 코내시경을 통해 확실히 진단하고 그 질병에 맞는 처방을 실시해야 하는게 바람직하다.

최근에는 침요법과 한약요법, 추나 요법을 통해 자율신경의 기능을 정상화 하고 체질에 따른 영양제처방과 음식 처방을 통해 독소를 배출하고 장내 환경을 개선하는 한방치료가 효과적이다.

맑고고운 한방병원 김영도 원장은 " 인체의 면역력이 강화되면 각종 알러지 질환은 치료될수 있다"고 말하며 "코질환은 한방과 양방이 융합된 복합 치료를 실시하면 매우 초호전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맑고고운 한방병원은 여름방학을 맞아 청소년 학생들의 코질환내시경 검사 비용을 30% 할인된 가격으로 실시한다.

문의) 714-739-9975 맑고 고운 한방병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