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장로가 제자리 서면 교회의 본질이 회복"

18차 목양장로사역 컨퍼런스

목회자와 장로를 위한 컨퍼런스가 열린다.

한국 호산나교회 국제목양사역원은 오는 10월 8~9일까지 LA지역 나성영락교회에서 '제18차 목양장로사역 컨퍼런스'를 개최한다. 강사로는 호산나교회 최홍준 원로목사를 비롯한 홍민기 목사(호산나교회), 김명섭 목사(호산나교회), 고현권 목사(베델한인교회) 등이 나서게 된다.

국제목양사역원측은 "작금에 일어나는 교회의 갈등구조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해서는 장로가 선한 목자의 자리로 돌아가야 한다"며 "이번 컨퍼런스는 장로의 본질 회복을 통해 장로가 평신도들에게 신뢰와 존경을 받게 하고 목사와 목양 파트너십으로 교회 본질을 회복하는게 목적"이라고 말했다.

이번 컨퍼런스는 목회자, 장로를 비롯한 장로로 피택된 직분자, 침례교회일 경우 안수집사 및 권사 등이 참가할 수 있다. 현재까지 한국과 미국을 포함 300여개 이상의 교회가 참석했으며, 1300여명 이상이 프로그램을 이수했을 정도로 컨퍼런스 열기가 뜨겁다. 현재 국제목양사역원은 이번 LA지역 컨퍼런스를 미리 웹사이트를 통해 등록(www.pastoralministry21.com)을 받고 있다. 선착순(120명)으로 마감되며 참가비는 120달러다.

▶문의:(949)751-8507

장열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