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육군이냐 해병대냐 … 골라가는 '진짜 사나이' 캠프

'짬밥의 추억' 만들고 되씹는 병영체험 프로그램

병영 체험 프로그램이 인기다. 리더십과 인내심을 기를 수 있다고 해서 요즘엔 청소년에게도 인기다. 현재 병영 체험 프로그램은 각 군부대와 지자체 민간업체에서 운영하고 있다. 마음만 먹으면 누구나 군대를 미리 또는 다시 경험할 수 있다.

〈표 참조>

군의 병영 체험 프로그램은 실제 군인의 훈련 과정과 흡사하다. 새벽 6시 기상해서 점호를 하고 끼니마다 '짬밥'을 먹는다. 육군 17보병사단은 청소년을 대상으로 '나라사랑 한마음 캠프'를 시행하고 있다. 참가자는 17사단에 입소해 서바이벌 장비 및 개인화기(공포탄) 사격 유격체조 탱크 탑승 경계근무 등을 직접 해본다.

해병대는 경북 포항 1사단에서 매년 동계(1월)와 하계(8월) 두 차례에 걸쳐 캠프를 연다. 각개전투 상륙 기습 기초훈련 KAAV(상륙돌격장갑차) 탑승 등 해병대 훈련병이 받는 프로그램을 경험할 수 있다. 5일 일정 중 하루는 야외 군용 텐트에서 생활한다.

강원도 철원군에서 운영하는 병영체험수련원은 화생방.구급법 체험뿐 아니라 제2땅굴.노동당사 등 안보 견학도 겸한다. 때를 잘 맞추면 승진 훈련장에서 벌어지는 실제 포사격도 관람할 수 있다.

해병대 출신 교관이 이끄는 체험 캠프 '그린베레'는 진짜 해병 신병 교육대처럼 프로그램을 짰다. 강화.여주의 전용교육장에서 레펠.IBS(공기주입 고무보트)훈련.산악행군 등을 실시한다. 불시에 심야 비상훈련도 한다. 대한민국재향군인회는 약 10만㎡(3만 평) 규모의 체험장에서 병영 캠프를 연다. 1.21 침투로(김신조 침투로) 등 안보 견학지를 돌아본 뒤 유격훈련 군장 체험 등을 진행한다.

백종현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