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독자사진] 데스칸소 가든의 벚꽃

지난주 중앙일보 라이프면에 게재된 데스칸소 가든의 붉은 동백꽃을 보자 가슴이 뛰었다. 바쁜 일상에서 잠시 잊고 살았던 화사한 봄이 느껴졌다. 지난 주말 큰 마음을 먹고 데스칸소 가든으로 떠났다. 동백꽃은 많이 지고 새하얗게 흩날리는 벚꽃이 장관을 이뤘다. 봄이다. 나에게 봄은 벚꽃과 함께 찾아왔다. [독자 김정아씨 제공]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