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암 이겨내는 '히포크라테스 수프'

'의학의 아버지' 히포크라테스가 암환자를 위해 만든 음식은 어떤 음식일까?

히포크라테스가 암이나 만성질환에 걸린 사람을 위해 만들었다는 '히포크라테스 수프'는 기원전 550년경 그리스 의학자였던 히포크라테스가 암환자를 위한 해독제로 개발해 암이나 만성질환에 걸린 환자들에게 사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후 1928년 독일인 의사 거슨 박사가 재구성한 히포크라테스 수프는 실제 암이나 만성질환에 걸린 환자들을 치료하면서 효과를 본 것으로 알려졌다.

히포크라테스 수프의 재료는 양파 마늘 토마토 당근 샐러리 파슬리 등이며 기호에 따라 감자 표고버섯 호박 고구마 대파 등을 추가할 수 있다. 이 재료와 함께 과일(바나나 사과 키위)을 썰어 넣고 삶아주면 된다.

모든 채소는 깍둑썰기한다. 양파와 토마토 감자 순서로 제일 먼저 넣고 그 다음 샐러리 마늘 등 다른 채소를 넣으면 된다. 향이 강하고 단단한 것부터 넣어주는 게 좋다. 삶을 때는 90도가 넘으면 영양소가 파괴되니 주의해야 한다.

특히 물을 넣지 않고 스테인리스 냄비나 유리 냄비를 사용한다. 익히는 동안 채소에서 물이 나오기 때문이다.

약 1시간에서 1시간 30분 정도 푹 삶으면 된다. 삶은 재료들을 믹서에 갈아준 다음 먹을 만큼 덜고 나머지는 유리병에 넣어 냉장 보관하며 2~3일 이내 섭취한다.

이성연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