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신인순씨, 중국 작가와 3인전 '먹과 한지의 전환’  

중견화가 신인순씨가 동양적 미술관을 소개하는 전시회를 연다.

 신씨는 내달 1일부터 5월 24일까지 메릴랜드의 내셔널 파크 레저널 센터 하모니 홀에서 중국 작가와의 3인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주제는 ‘먹과 한지의 전환(Transformations of Ink and Paper)’으로 종이 위의 먹 작업을 다양한 형태로 보여주는 전시다.

 함께 전시를 여는 프레다 리-맥캔, 깃긍칸과는 지난 2011년에도 그룹전을 가진 바 있다.

 신씨는 한지 펄프를 이용한 부조 설치 작품들을 선보인다. 한국의 태극기와 우주관을 보여주는 작업으로 우주의 생성과 소멸을 나타내기 위해 박 속의 내부 형태를 매개체로 형상화했다.

 음과 양의 융합을 추구하는 ‘Harmony with I, II’를 중심으로 ‘떠도는 행성들(Floating Planets)’, ‘잡을 수 없는 우주’ 회화 8점을 배경으로 한 설치 작품이다.
 신씨는 “우주의 생명 에너지가 우리 삶과 어떻게 연관돼 있는가를 찾아보고자 하는 우리들의 양상을 표현했다”며 “회화 작업과 함께 이를 연결하는 에너지의 상징으로 고분 무덤을 장식했던 문양을 토대로 한 한지 부조 사각 상자들을 전시한다”고 설명했다.

 유승림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