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처방약 과다복용 사망 계속 증가

CDC 분석 결과, 사망자 11년 연속 증가
아편성 진통제·정신건강 관련 약물 사망 많아

약물 과다복용으로 인한 사망자가 계속 늘고 있다.

 미 질병예방통제센터(CDC)는 사망진단서를 토대로 미국인의 사망 원인을 분석한 결과 지난 1999년(1만6849명)부터 2010년(3만8329명)까지 약물로 인한 사망자수가 11년 연속 증가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가운데 아편성 진통제를 과다 복용한 사망자수 역시 1999년 4030명에서 2010년 1만6651명으로 증가 추세를 보였다.

 2010년에는 전체 사망자 중 무려 60%가 처방약을 과다 복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옥시코돈, 하이드로코돈, 메타돈 등 진통제는 전체의 4분의 3을 차지했다.

 CDC 연구진은 또한 정신건강과 관련된 처방약을 복용하다 사망에 이른 경우도 많다고 지적했다.

항불안제인 벤조디아제핀스는 전체 사망자의 30%(6497명), 항우울제는 18%(3889명), 항정신성제는 6%(1351명)가 차지했다.
 
 CDC 톰 프리든 국장은 “정신질환을 겪는 환자나 약물 중독자들은 진통제 등 처방약 과다 복용의 위험성에 노출돼 있다”며 “적합한 사전 검사와 신분 증명, 임상 관리 등의 노력을 통해 환자의 건강과 만성 통증에 대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유승림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