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 해 액운 없애는 정월대보름 준비하세요"

마트ㆍ식품점 다양한 상품
오곡밥 재료ㆍ각종 나물 등

오는 24일 정월대보름을 앞두고 한인 마트들과 농식품 판매점들은 다양한 나물과 견과류, 곡류 등을 준비하고 고객들을 맞이하고 있다.

정월대보름에는 쌀ㆍ팥ㆍ콩ㆍ조ㆍ수수 5가지 곡식을 넣은 오곡밥을 짓고, 묵은 나물을 무치거나 견과류를 찾는 한인들이 많기 때문이다. 호두ㆍ밤ㆍ땅콩 등의 부럼을 깨물면 부스럼이 나지 않고 한 해 액운이 없어진다는 전통을 미국에서도 이어가고 있는 것이다.

H마트와 한양마트, 아씨플라자 등 플러싱에 있는 한인 마트들은 고객들이 정월대보름 분위기를 느낄 수 있도록 호두와 땅콩, 밤 등의 견과류를 매장 입구에서 전진 배치했다. 한 한인 마트 관계자는 "호두와 밤 등은 한인들이 평소에도 많이 찾는 품목이라 매장에 늘 준비하고 있지만 이번 주말은 정월대보름을 앞둔 만큼 고객들의 이목을 집중 시킬 수 있도록 안내판을 크게 붙였다"고 전했다.

한양마트는 오는 22일부터 24일까지 '정월대보름 축제'를 대대적으로 펼친다. 플러싱점의 경우 야외매장에 한국 농수산물 특판전을 마련, 전라도에서 공수해 온 각종 나물과 특산물 등을 판매하고 있다. 오곡밥을 지을 수 있는 조ㆍ현미ㆍ팥 등 곡류와 무말랭이ㆍ취나물ㆍ버섯 등 9가지 나물도 준비했다.

이지영 점장은 "고객들의 건강과 무병장수를 기원하며 대보름 축제의 장을 마련했다"며 "세일 행사도 함께 열려 나물류와 곡류 등을 30~50% 가량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뉴저지 포트리에 있는 한남체인이나 친환경 농수산물 판매점 유기농(원)도 특색있는 정월대보름 상품들을 준비했다. 한남체인은 나물모음전을 실시, 고객들이 10가지 종류의 나물을 직접 원하는 만큼 별도의 용기에 담을 수 있도록 했다. 리지필드와 팰리세이즈파크에 매장이 있는 유기농(원)은 다양한 종류의 한국산 건나물로 경쟁력을 갖췄다.

한남체인 김동준 실장은 "비빔밥 재료를 판매하는 코너를 정월대보름을 앞두고 나물모음전으로 바꿨는데 원하는 양을 덜어갈 수 있어 호응이 좋다"며 "대보름 쇼핑을 온 가족들을 위해 반찬 코너 앞에서 추억의 먹거리인 떡볶이나 오뎅, 튀김 등도 맛볼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말했다.


김동희 기자
dhkim@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