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여자는 패션을 신는다…FIT박물관 'Shoe Obsession'[뉴욕백배즐기기]

유명 디자이너 구두 전시회

◆패션위크, 구두랑 애완견도?=뉴욕패션위크가 7일 시작됐다. 링컨센터와 맨해튼 곳곳에서 선보이는 패션쇼도 주목할 만하지만, 이색적인 구두쇼와 애완견 패션쇼도 열려 화제다.

눈길을 사로잡는 구두 한 켤레면 사족을 못 쓰는 당신. 8일 시작하는 'Shoe Obsession' 전시로 발길을 옮겨보자. FIT박물관에서 진행되는 이번 전시는 알렉산더 맥퀸, 크리스찬 루부탱, 마놀로 블라닉 등 유명 디자이너들의 '아방가르드' 구두 작품 150여 켤레를 선보인다. 톡톡 튀는 디자인과 이색적인 소재가 눈길을 끈다. 전시는 오는 4월 13일까지 이어진다. 화~금요일 낮 12시부터 오후 8시까지, 토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The Museum at FIT. 7th Ave@27th St. 212-217-4558. fitnyc.edu/museum.

애완견에게 '새로운 스타일'을 입히고 싶다면 8일 오후 6시부터 11시까지 호텔펜실베이니아에서 열리는 '뉴욕 펫 패션쇼'를 방문해 보자. 같은 날 열리는 1920년대 주제의 애완견 패션쇼에서도 영감을 얻어보는 건 어떨까. Hotel Pennsylvania, 401 7th Ave@32~33th Sts. 203-595-5452. nypetfashionshow.com.

◆설날 폭죽놀이=한국에서는 설 연휴가 시작됐다. 비록 미국에 살고 있는 몸이지만 마음은 설 음식 생각에 들뜨는 당신. 아쉬운 대로 맨해튼 차이나타운에서 열리는 폭죽놀이를 즐기는 건 어떨까. 10일 오전 11시 사라루스벨트파크서 열리는 행사에는 폭죽 50만 개를 터뜨려 음력 설을 축하한다. 중국식이긴 하지만 같은 설날을 함께 기념하며 흥겨운 이벤트를 경험하자. 중국은 어떻게 설날을 기념하는 지 흥미를 갖고 살펴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만두를 비롯한 맛있는 음식은 물론이며, 크래프트 작품도 판매한다. 사자춤 등 볼거리도 풍성하다. Sara D. Roosevelt Park, Grand St@Forsyth St. betterchinatown.com.

이 밖에도 플러싱 메도코로나파크 퀸즈동물원은 9~10일 뱀의 해 기념 설 행사를 열며(www.queenszoo.com), 플러싱타운홀 또한 10일 각종 설 기념 공연을 펼친다. flushingotwnhall.org.

◆할렘 아폴로 극장 오픈하우스=버락 오바마 대통령도 방문해 화제를 모았던 할렘의 보석 '아폴로 극장'이 9~10일 문을 활짝 열고 무료 오픈하우스 행사를 개최한다. 직접 극장을 돌면서 투어를 할 수 있다. 마이클 잭슨이 잭슨파이브 시절 첫 공연을 펼쳤던 그 무대, 흑인들이 음악적 끼를 마음껏 펼쳤던 곳을 바라보며 엘라 피츠제럴드ㆍ제임스 브라운ㆍ퀸시 존스ㆍ 패티 라벨 등 이 곳이 배출해 낸 대스타들을 떠올려보자. '할렘'이라는 이름에 겁 먹지 말고 이번 기회를 통해 '사람 많을 때' 한번 방문해 보는 건 어떨까. 따뜻하고 친절한 동네 주민들의 환영에 마음이 눈 녹듯 내릴 것이다. Apollo Theater, 253 W 125th St@7th AveㆍFrederick Douglass Blvd. 212-531-5305. apollotheater.org.

◆오프-브로드웨이위크=티켓 1장 가격으로 두 사람이 오프-브로드웨이 뮤지컬을 관람할 수 있는 '오프-브로드웨이 위크(Off-Broadway Week)'가 10일을 마지막으로 막을 내린다. 티켓은 프로모션 코드를 이용해 웹사이트 또는 박스오피스에서 얻을 수 있다. '가질리온 버블쇼(Gazillion Bubble Show)' '스텀프(STOMP)' 등이 있다. nycgo.com/offbroadwayweek.


이주사랑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