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당신의 건강 상식은?

섹스 칼로리 소모량 많다 □
모유 먹고 크면 살 덜 찐다 □
규칙적 아침 비만 막는다 □

성행위를 하면 상당한 칼로리가 소비된다는 말은 잘못된 상식으로 밝혀졌다. 어렸을 때 모유를 먹고 자란 사람이 분유를 먹은 사람보다 비만이 될 가능성이 낮다는 것도 근거가 없는 것으로 드러났다.

세계적 의학 학술지 뉴잉글랜드 저널 오브 메디신은 지난달 30일자 인터넷판에 언론이나 전문가들이 전하는 다이어트 건강 상식 중 상당 수가 과학적 근거가 없다는 내용의 논문을 공개했다. 미 국립보건원(NIH)의 자금 지원을 받은 이 논문 연구에는 20명의 연구자들이 참여했다. 논문 대표 저자인 데이비드 앨리슨 앨러배마대 생물통계학 교수는 "전문가들이 지속적으로 주장했던 많은 건강 상식들은 과학적 증거가 없었다"고 말했다.

이에 따르면 성행위를 한 번 하면 100~300kcal가 소비된다는 주장은 지나치게 부풀려진 것이다. 미국인의 성행위 시간은 평균 6분이었는데 이때 소비되는 열량은 21kcal에 그쳤다. 6분 동안 걸었을 때 소모되는 열량 수준이다.

모유 수유가 비만을 예방한다는 상식도 과학적 근거가 부족했다. 다만 모유 수유는 유아가 어머니와 친밀한 관계를 형성해 정서 안정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매일 약간씩 덜 먹고 조금 더 운동하면 장기적으로 살을 뺄 수 있다는 주장도 잘못된 것이었다. 신체는 변화에 적응하기 때문에 이런 식의 다이어트는 장기적으로 효과가 없었다. 간식이 살을 찌게 만든다거나, 규칙적 아침 식사가 비만을 예방한다거나, 급격한 살 빼기가 장기적으로 살을 빼는 것보다 효과가 없다거나, 체육 수업이 비만을 예방한다는 주장도 근거가 빈약한 것으로 드러났다.


정재홍 기자



답은 모두 X (과학적 근거 부족)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