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워싱턴 한인천주교회, 어려운 이웃들에게 8000불 나눈다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메릴랜드 올니 소재 워싱턴한인천주교회(김종욱 미카엘 주임신부)는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지난 성탄절 신자들이 헌금한 구유예물 7752달러를 성당 내 나눔의 회(안종국)에 전달했다.

 나눔의 회는 이미 작년 성탄절에 1980달러로 120명분의 겨울내복과 장갑, 털모자 등을 준비,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했다. 또 성당에서 수집한 외투와 의류 등 50여 점을 워싱턴 DC 16번가에 위치한 워싱턴 교구청내 쉘터에 전달했다.

 김종욱 신부는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도움을 주는 일이야 말로 진정한 하느님의 사랑을 실천하는 일”이라며 “활동비가 골고루 잘 전달되고 특히 받는 사람들의 마음이 상하지 않게 조심스럽게 다가갈 것”을 주문했다.

 나눔의 회는 지역사회의 사회 안전망 역할을 담당하는 곳으로 성당 신자뿐 아니라 지역의 어려운 한인들을 돕고 있다.

 허태준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