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에 오세요" 내년 4~10월 10개국 고유 정원 선보여

한국 전라도에 있는 순천시가 '지구의 정원 순천만'을 주제로 '2013 순천만 국제정원 박람회' 홍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013년 4월 20일~10월 20일 열리는 순천정원박람회는 생태와 문화를 함께 체험할 수 있는 행사다. 박람회를 알리기 위해 LA를 찾은 박덕양 홍보대사는 "2013년 한국에서 펼쳐지는 유일한 국제행사"라며 "순천의 명물인 30만평 갈대숲 인근에서 진행돼 자연 그대로를 체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순천시에 따르면 이 지역에는 지구상에서 가장 온전하게 보전된 세계 5대 연안습지의 하나인 순천만이 있다. 순천만에는 갯벌과 갈대군락지가 있고 230여 종의 철새 120여 종의 식물이 살고 있다. 이를 토대로 푸른 도시를 만들어가는 미래형 박람회인 국제정원박람회를 유치할 수 있었다는 것이 순천시의 전언이다. 국제정원박람회는 150년전 영국에서 꽃을 주제로 열린 행사를 시작으로 지금까지 유럽과 아시아에서 개최되고 있다. 아시아 지역에서는 일본과 중국 대만 싱가폴에 이어 한국이 이번에 다섯번째로 주최하게 됐다.

이번 박람회에는 미국과 영국 프랑스 이탈리아 스페인 네덜란드 독일 중국 일본 등 10개 국이 참가해 각 나라의 고유한 정원을 그대로 옮겨와 관람객들에게 보여주게 된다. 저마다의 개성넘치는 정원을 한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는 기회다. 작가 기업체 등이 공모해 조성한 70여 개 정원을 둘러볼 수 있는 참여정원 다채로운 문화행사가 열리는 동천공연장 치유기능을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한방체험관 어린이 놀이정원도 마련된다. 수목원과 순천만 호수도 볼거리다.

박덕양 홍보대사는 "지구온난화 등 자연이 몸살을 앓고 있는 가운데 친자연 친환경을 체험하고 실천해 우리 후손에게 더 나은 삶을 물려주도록 기획된 행사"라며 "자녀에게도 모국의 아름다운 자연을 접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미주 한인들을 위해 박람회 개막 및 관람에 호남의 먹거리와 선운사 등 유명 사찰 투어 골프를 곁들인 패키지 투어를 기획하고 있다"며 "LA에서 오래 살면서 평통 호남향우회 등에서 활동했다. LA한인들이 찾으면 극진히 모시겠다"고 덧붙였다.

순천정원박람회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www.2013expo.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사진=이재희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