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싸이, 저스틴 비버 소속사와 계약…'강남스타일' 유튜브 1억 클릭

‘강남스타일’의 가수 싸이(본명 박재상·35·사진)가 미국 팝스타 저스틴 비버와 한솥밥을 먹게 됐다. 싸이의 소속사인 YG엔터테인먼트는 4일 비버의 소속사와 매니지먼트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음반 유통 계약은 미국의 대형 음반사인 유니버설 뮤직 그룹 산하 유니버설 리퍼블릭 레코드와 체결했다. 세계시장 진출의 물꼬를 본격적으로 튼 셈이다.

 싸이는 이날 소속사를 통해 “모든 게 다 처음 겪는 경험이에요. 데뷔 11년 만에 처음 전성기를 맞는 것 같고요. 지금의 반응을 잘 다뤄 국위선양을 해보고 싶은 마음과 욕심 내지 말자는 생각 등 두 감정이 교차합니다”라고 말했다.

 올 7월 발표한 ‘강남스타일’로 전 세계적인 주목을 받은 싸이는 지난달 미국을 방문해 비버를 발굴한 음악 프로듀서 스쿠터 브라운을 만났다. 당시 ‘강남스타일’의 미국 출시를 제안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스쿠터 브라운은 4일 YG 블로그에 공개된 영상에서 “우리는 함께 역사를 새로 쓰자는 것, 즉 싸이가 미국에서 큰 성공을 거두는 첫 한국 아티스트가 되는 것에 동의했다”고 말했다.

 한편 ‘강남스타일’ 뮤직비디오가 한국 콘텐트 중 처음으로 유튜브 조회수 1억 건을 돌파했다.

김효은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