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그날의 함성 다시 울린다…버지니아한인회 '8·15 기념식·한국문화의 밤' 11일 오시안홀 공원서 개최

8.15 광복절 기념식을 겸한 한국 문화 행사가 버지니아 애난데일에 위치한 오시안홀 공원에서 열린다.

 버지니아한인회(회장 홍일송)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오는 11일 오후 6시30분 페어팩스카운티 공원당국과 공동으로 8.15 기념식 및 한국 문화의 밤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행사에서는 8.15 광복의 기쁨을 함께 나누는 기념식에 이어 워싱턴 소리청(대표 김은수), 워싱턴 가야금 협회, 워싱턴 사물놀이 등의 공연이 펼쳐진다. 또 워싱턴 한국학교협 주최 시낭송 대회 및 동화구연 대회 1등 수상자들의 발표, 전통놀이 마당, 붓글씨 시연회 등도 열린다. 해가 진 후 8시30분 정도부터는 한국영화 ‘국가대표’가 상영된다. 상영회를 위해 돗자리나 간이 의자, 담요 등은 개인 지참하는 것이 좋다.

 홍일송 회장은 “여러 부스를 통해 독도 알리기 등 한국과 한국 문화를 알리고, 당일 오후 7시 이전에 도착하는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무료 가족사진 촬영도 실시할 예정”이라며 “한인들은 물론 타민족, 타인종들도 함께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수도권 메릴랜드한인회와 재미한국학교 워싱턴지역 협의회, 주미한국문화원, 대한항공 등이 공동 협찬하고, 중앙일보 등이 후원한다.

▷문의: 703-534-8900 ▷장소: Ossian Hall Park(7900 Heritage Dr., Annandale, VA 22003)

 유승림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