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서도호씨 작품 ‘Fallen Star’... UC샌디에이고 새 명물 각광

국제적 명성의 한인 작가 서도호씨의 작품 ‘Fallen Star’가 UC샌디에이고의 새로운 명물로 탄생했다.

이 대학의 공공설치 예술 프로젝트인 ‘스튜어트 콜렉션’은 지난 7일 공대 빌딩에 설치된 서씨의 작품이 완성됐음을 공식적으로 발표했다.
이날 설치 작품 주변에는 지역 미술계 관계자들과 어윈 제이콥스 퀄컴사 회장 부부 및 후원자, 스튜어트 콜렉션의 메리 비비 디랙터와 로컬 언론사들이 작품 완성을 기념하기 위해 참석했으며 수백명이 넘는 주민들과 재학생들이 작품을 감상하기 위해 몰려들었다.

하늘에서 뚝 떨어진 집모형이 건물 상부에 삐딱하게 박힌 이 작품은 내부에도 들어가 볼 수 있는데 집안은 소파, 벽난로를 비롯해 아기자기한 소품 등으로 일반 주택 내부를 정교히 재현했다. 집의 입구가 있는 빌딩 꼭대기에는 실물 정원도 조성돼 있다.

이 자리에서 서씨는 “완성된 작품이 예상했던 것 보다 훨씬 근사해서 만족스럽다”며 “집을 떠나 낯선 곳에 온 학생들의 마음을 대변하고 있는 이 작품이 집에 대한 향수를 달랠 수 있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 “앞으로도 계속 더해질 수 있는 여전히 진행중인 작품”이라고 덧붙였다. 비비 디렉터는 “학생들의 대학 적응기를 완벽하게 담은 멋진 작품”이라고 호평했다.

대학 캠퍼스 곳곳에 18개의 실험적이고 도전적인 설치 작품을 전시하고 있는 스튜어트 콜렉션에는 고 백남준 작가의 작품도 전시돼있다.


이수지 인턴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