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100년 된 올드타운 극장 부활하나…새 소유주 개조 신청 제출

역사 속으로 사라질 뻔했던 알렉산드리아 올드타운의 ‘올드타운 극장(사진)’이 다시 재개할 것으로 기대된다.

3일 워싱턴 비즈니스 저널에 따르면 1세기 역사를 끝으로 지난 1월 문을 닫았던 이 극장의 새 소유주인 로버트 커프만씨는 건물 개조 신청서를 제출했다.

당초 이 건물이 소매점으로 사용될 것으로 알려졌던 것과 달리 이 신청서에 적힌 용도는 '극장'이었다.

알렉산드리아시 건축위원회는 4일 이 보고서를 검토할 예정이다.

지난 1914년 알렉산드리아의 첫 극장으로 문을 연 이 곳은 올드타운을 대표하는 명소로 자리잡아왔다. 이 지역에서 주류판매가 허용되는 몇 안 되는 극장 중 하나이기도 했다.

그러나 장기 불황으로 2010년부터 매출이 절반으로 줄기 시작한데다 직원들의 공금 횡령 등 악재가 겹쳐 재정상황이 악화돼 결국 문을 닫게 됐다.

이성은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