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스미소니언서 남북전쟁 전시회…그랜트 장군 등 인물사진·스케치 작품 풍성

스미소니언 국립초상화미술관에서 남북전쟁의 역사를 되돌아 보는 2개의 전시회가 열리고 있다.

30일 개막한 이번 전시회는 각각 북군과 남군을 소재로 다루고 있다.

오는 2015년 5월까지 열리는 사진작가 매튜 브래디씨의 전시회에서는 그 동안 잘 전시되지 않았던 북군 지도자들의 모습을 감상할 수 있다.

이 중에는 조지 맥클레란, 앰브로스 번사이드, 윌리엄 셔먼, 율리시스 그랜트 장군 등 역사의 중심에 있는 북군 지도자들이 포함된다.

또 다른 전시회에서는 볼티모어에서 치과의사로 활동 중인 아달베르트 볼륵씨의 회화와 스케치 작품을 선뵌다.

내년 1월까지 전시될 이 작품들은 아브라함 링컨 대통령과 노예 해방론자 등 북군을 비판하는 내용의 스케치와 회화 작품 등이 소개된다.

이성은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