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세계 여성의 건강상태…장수하고 날씬한 여성은 일본

스트레스 낮은 나라는 스웨덴
고품질 적게 먹는 프랑스 여성

세계 여성들의 건강상태는 어떠할까? 행복지수는 덴마크 여성들이 가장 높고 심장질환으로 인한 여성 사망률이 가장 낮은 나라는 프랑스다.

가장 오래살고 또 날씬한 여성은 일본으로 나왔고 유방암 발생률이 가장 낮은 곳은 몽골이다. 유아 사망률 최저인 나라는 유럽의 룩셈부르크. 여성 스트레스 수치가 가장 낮은 나라는 말레이시아와 스웨덴 두 곳으로 나타났다.

북유럽 특히 프랑스와 스칸디나비아반도의 여성들은 미국 여성들의 표준 식사량의 2/3 정도 밖에 되지 않는다. 특히 프랑스 여성들은 소식가로 유명하다. "당신이 먹는 음식이 곧 당신을 말해준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품위있는 식습관을 가졌다. 적은 양을 먹되 식탁에 올려진 식품이 대부분 신선한 야채와 오메가-3 지방산이 풍부한 생선류다.

소식으로 잘 알려진 일본 여성들이 장수하고 또 날씬한 것 역시 위의 두 가지 요인을 갖췄기 때문이다. 특히 일본 여성들은 가족과의 친밀한 유대관계와 명상과 요가 등을 생활의 한 부분으로 사용하는 것도 이유로 분석되고 있다.

과학자들은 "그 나라를 한 집단으로 볼 때 식습관과 생활 양상이 어떠한가에 따라 구성원들의 건강도 따라가게 마련"이라고 말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