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저 태양에 새해 소망을…

새벽녘에 휘몰아친 추위를 뚫고 퀸즈 라커웨이 비치 너머로 붉은 태양이 떠오른다. 시작과 끝이 교차하는 지금, 지난해의 시름을 잠재우고 저 태양에 새해 소망을 띄워 보자. 힘차게 비상하는 새들처럼 우리도 희망찬 꿈을 안고 달려 보자. 양영웅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