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뉴저지 한인 예술인들 뭉쳤다, '공연예술단' 창단…커뮤니티와 정부기관서 정기 공연

소외계층 위로하고 미국사회에 한국 문화 알리기 나서

뉴저지주 일원에서 활동하는 한인 예술인들이 한인 커뮤니티 봉사를 위해 뭉쳤다.

학생들 위주로 펼쳐졌던 이전과는 달리 전문 예술인들이 직접 출연, 공연의 질도 한 층 높이겠다는 취지다.

뉴저지한인회 산하 ‘공연예술단(가칭)’은 퓨전국악단·안은희춤누리한국전통무용단·정혜선한국전통무용원·정태희무용단 등이 뉴저지에서 활동하는 예술인들의 통합 모임이다. 양로원·시니어센터 등 한인 커뮤니티를 위한 무료 공연과 한국 문화를 널릴 알릴 수 있는 정부 기관 등에서 정기적인 공연을 펼칠 계획이다.

김병만 준비위원장은 “뉴저지에서 활동하는 다양한 분야의 예술인들이 커뮤니티 봉사를 위해 모인 적은 처음”이라며 “한인들을 위한 무료 공연뿐만 아니라 한국 문화를 알리는 데 앞장 설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뉴저지한인회 문화·예술 부회장으로 임명된 김 위원장은 커뮤니티에 혜택을 되돌려주고자 예술단 창립을 추진했다. 이들 예술인은 지난 4월 당시 추방 위기에 놓인 김 위원장을 돕기 위한 공연을 개최하며 5200달러를 모금 한 바 있다.

김 위장은 “무용단의 학생들이 주로 참여했던 이전 공연과는 달리 앞으로는 각 분야에서 최고 실력을 자랑하는 예술인들이 멋진 볼거리를 선사 할 것”이라며 “공연을 통해 커뮤니티에 봉사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

예술단은 30일 뉴저지한인회관에서 준비 모임을 갖고 본격적인 창단을 위한 첫 모임을 갖는다. 이 자리에서 앞으로의 활동 계획과 참여 단체 등 예술단의 구체적인 윤곽이 정해질 예정이다.

정승훈 기자 star@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