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Cancun 해상공원·마야문명 유적지…멋진 해변 휴양지로의 여행

미국인들이 은퇴 후 가장 살고 싶어하는 곳 중 하나가 바로 멕시코 칸쿤이다. 또한 신혼여행 제1후보지다. 위도상 아래쪽이라서 열대성 기후가 있어서 5월부터 9월까지는 조금 덥다. 여름보다 겨울이 15% 더 많이 방문한다. 지금이 최적기라는 것. 다행스럽게도 LA에서는 남동방향으로 2116마일(3405km), 5시간 비행기를 타고 가면 된다. 칸쿤을 알아봤다.

칸쿤(Cancun)은 원래 마야인의 단어로 곶이란 뜻인데 쉽게 말하면 멕시코 '퀸타나 루'주의 한쪽 구석에 있는 반도 끝이다. 산호초로 7자 모양으로 만들어진 섬이었다. 그런데 1974년 섬 양쪽 끝을 육지와 연결하여 초호화 시설을 갖춘 호텔을 지었다. 세계적인 호텔체인은 다 들어와 있다고 한다. 그래서 3만 명을 수용할 수 있는 150여개에 이르는 호텔이 마치 카리브해를 향해 해변 성벽을 쌓은 것 같다는 얘기도 있다.

해변에 규모가 10여 마일에 달할 정도로 워낙 커서 압도될 지경이다. 파란 카리브해 파도가 올라오는데 하얀 모래가 끝도 없이 펼쳐져 있다.

멕시코 땅이라서 치안이나 보안을 우려할 수도 있겠지만 이는 한낱 기우라고 한다. 아주관광 이상용 팀장은 "미국 거대 자본이 투입돼 만들어진 휴양지로 미국에 사는 한인들에게는 너무나 친밀하다"면서 "멋진 해변의 와이키키와 안전한 쾌락의 도시 라스베이거스가 합쳐진 것을 상상해보면 좋다"고 말했다.

영어가 통하지 않는 멕시코와는 달리 관광특구인 덕분에 영어가 일상어처럼 쓰이고 물가도 하와이 같다. 하루 호텔방은 110달러선 자동차 렌트는 30달러선이다.

물론 7자 모양 땅을 벗어나면 저렴한 레스토랑도 있고 배낭족을 위한 저렴한 숙소도 있다.

항공료는 등락이 심해서 사전 예약하는 게 무척 싸서 버진 아메리카의 경우 45일 전에만 해도 절반값에 구매할 수 있다. 참고로 가급적 에어로 멕시코는 이용하지 않는 게 좋다. 덕분에 3박4일 짜리 관광사 상품도 2개월 전에 예약.지불하면 같은 날 출발해도 싼 여행이 될 수 있다.

▶이슬라 무헤레스(여인의 섬) 디너 크루즈

칸쿤에서 50분 거리에 있는 크루즈를 타고 가면서 선상파티를 즐길 수 있다. 오후 6시부터 11시까지 놀 수 있다. 허니문 부부가 무척 좋아한다. 저녁식사는 섬에서 열대 저녁을 즐기면서 한다. 1인당 85달러.

▶마야 문명 치첸이사(Chichen-Itza)

천년 문명인 마야문명을 볼 수 있는 기회가 있다. 250km정도 거리에 있다. 왕복 6시간 차를 타야 하는데 치안은 약간 불안한 편이라고 한다. 마야유적은 신세계 7대불가사의에 이름을 올렸고 세계문화유산으로도 등재돼 있다. 최근 마야 문명이 제시한 달력이 2012년 12월21일에 끝난다고 해서 화제가 된 적이 있다. 이곳에 있는 '쿠클칸' 피라미드는 이집트의 그것과는 다르지만 더 건축미가 돋보인다. 특히 그들만의 달력을 사용한 증거이기도 한데 각각 91개로 된 4면이 계단에 정상계단을 합하면 1년을 뜻하는 365일이 되는 천문학적 구조를 가졌다. 전사의 신전 구기경기장 등도 돈다. 1인당 90~100달러.

▶셀하(Xelha)

셀하는 민물과 바닷물이 만나는 곳이라는 마야 단어라고 한다. 마야 왕족과 귀족들이 휴양을 즐겼던 해상공원으로 식사와 주류 라커룸 스노클링 장비는 무료로 제공된다. 민속공연 튜브 셀하 체험 정글투어가 가능하다. 10시간이 소요된다. 1인당 115달러.

▶기타

칸쿤을 휘감는 라군(산호초)에서 2인승 보트를 타는 투어(75달러) 자연생태 테마파크인 스칼렛(Xcaret.135달러) 칸쿤의 밤 문화를 알 수 있는 최고의 나이트클럽 코코봉고(65달러) 해안가에 있는 마야문명지 뚤룸(65달러) 600만년된 자연 석회동굴에서 스노클링 레프팅 지프 정글투어하는 '스플로르'(150달러) 이외 돌고래와 함께 놀기(1시간에 150달러).

장병희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