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눈물나게 웃기는 '품바' 공연

탄생 30주년기념 LA무대
27일까지 비전아트홀서

'각설이 타령'으로 알려진 품바 공연이 LA한인사회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전라남도 무안군 일로읍 의신리 2구. 이곳은 지금도 각설이의 흔적과 전통을 엿보게 해주는 마을이다. 목포 부두 노동자였던 김작은이씨가 파업을 주도했다가 일본 경찰에 쫓기는 신세가 되자 여러 장을 떠돌며 장타령패에 끼여 목청을 다듬은 다음 이곳에 숨어살게 된 것이 인연이 되었다.

'천사마을'로 불리는 이곳에서는 한때 100명이 넘은 각설이가 살기도 했다.

이들 각설이의 행태를 흥미롭게 지켜본 시인 김시라(본명 김천동)씨가 1980년 광주민주화 운동 직후 광주의 진실을 널리 알리기 위해 1대 품바가 되어 각설이 타령에 자신의 시를 붙여 공연을 시작한 게 1981년. 그로부터 올해가 꼭 30년째가 됐다.

이후 '품바'는 '국민연극'으로 자리잡았다. 무려 5200여회가 넘는 최다공연 그리고 200만명 이상이 관람해 기네스북에도 올랐다.

19대까지 배출된 주연배우 가운데서 가장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7대 품바 김기창씨와 고 김시라씨 이후 줄곧 북채를 잡고 있는 2대 고수 김태형씨가 함께 '품바' 탄생 30주년 기념 LA공연에서 호흡을 맞추고 있다.

'웃으며 우는 연극'으로 입소문이 한인 관객들이 몰리고 있다. 27일(일)까지 화~금요일 오후 7시30분 토요일 오후 3시.6시 일요일 오후 4시에 막을 올린다.

▶공연장: 비전아트홀(505 S. Virgil Ave.3층) ▶입장료:일반 $20/18세이하 70세 이상 $10/ 1981년생 $10 ▶문의:(213)385-5460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