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동부는 지진-허리케인 서부는 폭염

'아이린' 사망 12명·400만 가구 정전·교통대란 피해

북동부 지역을 강타한 허리케인 ‘아이린’으로 인해 최소 12명이 사망하고 400만 가구에 전기 공급이 끊기는 등 막대한 피해가 발생했다.

미 국립허리케인센터는 28일 아이린의 풍속이 시속 74마일 밑으로 떨어지자 허리케인보다 약한 열대성 폭풍으로 분류했다. 국립허리케인센터는 아이린이 시속 25마일의 속도로 뉴잉글랜드 등이 있는 북북동쪽으로 이동하고 있다며 국지적으로 토네이도가 발생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아이린의 세력 범위는 500마일로 대서양 연안에 거주하는 6천500만명을 공포에 떨게 해 단일 폭풍으로는 가장 많은 미국인에게 영향을 미쳤다.

정부 관리들은 이날 오전 현재 아이린으로 인한 사망자는 동부 5개 주에 걸쳐 12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사망자는 허리케인이 처음 상륙한 노스 캐롤라이나주에서 가장 많이 발생해 6명이 사망했으며 버지니아에서 3명, 코네티컷과 플로리다, 메릴랜드 주에서 각각 1명이 희생됐다.

버지니아에서는 나무가 쓰러져 집을 덮치는 바람에 11살 짜리 소년이 사망했고 노스 캐롤라이나에서는 15세 소녀가 휴가를 다녀오던 길에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지역에 따라서는 도로 침수, 산사태, 주택 파손 등의 피해가 발생했다.

키네틱 애널리시스사(Kinetic Analysis Corp.)가 분석한 결과 허리케인 아이린으로 인한 피해는 50억∼10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추산됐다.

연방재난관리청(FEMA)은 이날부터 아이린으로 인한 피해 규모를 조사하기 시작했다.

마이클 너터 필라델피아 시장은 1986년 이후 처음으로 비상사태를 선포했고 얼마 전 지진 충격에서 벗어나지 못한 워싱턴 D.C.와 뉴욕 등지서도 크고 작은 피해가 잇따랐다.

특히 뉴저지 해안 인근에 있는 오이스터크릭 핵발전소는 아이린이 접근하자, 가동을 중단했고 보스턴도 버스, 지하철, 통근 열차 등의 운행을 중단했다.

동부 지역의 항공기, 열차, 지하철, 버스 등의 운항 중단으로 주말에 대중 교통 대란이 빚어졌다.

한편 연방 기상청은 28일 오전 8시를 기해 캘리포니아주 남부 지역 주민들에게 폭염에 대비해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라고 당부했다. 기상청은 샌 퍼낸도 밸리 지역 기온이 낮 한때 41.2℃에 이를 전망이고 앤틸로프 밸리 지역은 43.4℃, 팜스프링스 지역은 46.1℃까지 치솟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김주현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