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가야금으로 성가곡도 연주했어요"…가야금 음반 펴낸 유희자씨

자작 15곡, 8곡 가사도
이민 생활 애환도 담아

한국의 대표적인 고유의 악기 가야금의 소리를 담은 음반(사진)이 나왔다. 유희자 국악 무용 연구소의 유희자씨가 그 주인공. 가야금을 일반에게 보급 하자는 의미로 가야금과 대중 음악의 접목을 시도했다. 음반 제목은 '유희자 가야금 작곡집'으로 자작곡 한 15곡이 수록돼 있다. 이중 8곡은 직접 가사를 만들어 붙였으며 '꿈 일뿐''재회''아리랑 변주곡' '코리아 타운'과 '태평양 갈매기' La Muerte Del Amor(사랑을 가슴에 묻고) '가야금으로 주님 찬양' '항상 내곁에 계신 주님'등 이민의 삶을 담은 음악과 성가풍의 가야금곡 가야금 산조 등이 수록 되어 있다. 이 CD는 여러 나라의 예술가들이 함께 한국 음악을 다뤘다는데도 의미가 있다.

음반 프로듀서겸 엔지니어인 영국 계 제임스 브레이씨가 음악 총 감독을 맡았고 서울대 음대 출신 소프라노 신은석 UCLA 성악과 출신 테너 최왕성 흑인 테너 존 토마스가 함께했다.

풀룻은 윤스 풀룻 대표 윤영복씨 카혼 봉고 카시시 레인 스틱등 타악기는 켄 필립스 양금은 인도계 유태인인 머를리샤매쉬 키 보드는 브라질인 샌드라 라벨씨가 맡았고 가야금 장고 북 꽹과리는 유희자씨가 직접 연주했다. 곡들에는 LA한인들의 노력도 들어있다.'코리아 타운'과 '태평양 갈매기'는 밸리 뉴스 발행인 장소현씨가 가사를 썼고 유희자씨가 곡을 붙였다.

유씨가 직접 연주한 가야금 산조 부문은 진양조 중모리 굿거리 자진모리 휘모리등 5악장으로 되어 있으며 재래식의 12줄 짜리 가야금을 사용 하여 전통적인 5음계가 아닌 12음계를 모두 사용해 만들었고 민요 찬송가 팝 월츠 기악곡등 다양한 곡이 수록됐다.

유희자씨는 1972년 서울대 음대 국악과를 졸업한뒤 그해에 도미 77년 캘스테이스 노스릿지에서 작곡으로 석사학위를 받고 99년부터 유희자 무용 연구소를 운영하고 있다.

웹사이트:www.hizakordance.com

▶문의:(818)993-0149

천문권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