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25만달러 가치 렘브란트 명화 도난

'심판' 제목 드로잉 소품

마리나 델 레이의 리츠 칼튼 호텔에 걸려 있던 네덜란드 화가 렘브란트의 작품이 사라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심판'이라는 제목이 붙은 그림은 가로 25㎝ 세로 15㎝ 크기의 드로잉 소품(사진)이며 호텔 로비에 걸려 있었다. 가격은 약 25만 달러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LAPD는 "13일 밤 10시20분에서 10시35분 사이에 없어졌으며 범인은 아주 치밀한 계획을 세워 그림을 훔쳐간 정황이 있다"고 밝혔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