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키 큰 여자가 암 걸릴 확률 높다"

옥스퍼드 대학 연구진 조사
10cm 클 때마다 16% 더 위험

영국의 일간 '가디언'이 키가 큰 여자가 암에 걸릴 확률이 높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고 21일 보도했다.

제인 그린 박사가 이끄는 옥스퍼드 대학의 연구진은 9만7000명의 여성을 대상으로 신장과 암발병률의 상관관계를 조사했다.

여성의 키가 10cm 커질 때마다 암에 걸릴 확률이 16% 상승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유방암과 난소암에 걸릴 확률은 10cm마다 17% 증가했으며 자궁암에 걸릴 확률은 19%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진은 유년기에 키를 자라게 하는 호르몬이 암을 유발할 수도 있다는 가설과 키 큰 사람은 세포를 더 많이 가지고 있기 때문에 세포가 암세포로 변이될 가능성도 크다는 가설을 제시했다.

암치료기관인 캔서 파트너스의 캐럴 시코라 교수는 "원인은 확실히 밝혀지지 않았지만 아마도 호르몬과 관련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라며 "키가 큰 여성 사이에서 직장암이 늘어난 것으로 보아 식사패턴과도 연관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라고 밝혔다.

조원희 인턴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