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먹기 여왕' 한인 소냐 토머스 또 우승

독립기념일 핫도그 먹기
10분간 40개 먹어 치워

한국계 여성이 미국 독립기념일 행사로 열린 핫도그 먹기대회에서 초대 챔피언에 올랐다. AP통신 등 미국의 주요 언론들에 따르면 소냐 토머스(한국명 이선경.44.사진)씨는 뉴욕 코니아일랜드에서 열린 독립기념일 핫도그 먹기대회에서 10분 만에 핫도그 40개를 먹어 치워 2위를 11개 차로 따돌리고 우승했다.

매년 독립기념일에 열리는 이 행사는 지난해까지 남녀 구분없이 치러졌으나 올해 처음으로 남자 부문과 여자부문으로 나눠 열렸다. '독거미'라는 별명의 토머스는 1990년대 후반 미국으로 건너간 이민자로 패스트푸드점의 매니저로 일하면서 2003년부터 각종 먹기대회에 출전해 우승트로피를 챙겨오고 있다.

왜소한 체격의 토머스는 지난해 뉴욕주 버펄로에서 열린 먹기대회에서 12분 만에 181개의 닭 날개를 먹어치워 우승했으며 텍사스주 샌안토니오에서 열린 할라피뇨(멕시코 고추) 먹기대회에서는 274개를 먹어 준우승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