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칼라풀 하게 입었다가…'벌떼 공격' 당한다

▶모기= 물린 자리가 벌겋게 되면서 부어 오른다. 모기 자체는 독성이 없지만 감염된 모기에 물리면 웨스트 나일과 같은 심각한 병에 걸린다. 물린 곳을 비누와 물로 깨끗이 씻고 얼음팩을 대면 가려움이 덜하다. 피부염에 바르는 칼라민 로션도 큰 도움이 된다.

▶벌= 한꺼번에 많이 쏘여 어지럽고 숨이 가쁘면 응급실로 가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핀셋으로 벌침을 뽑고 물로 씻은 뒤 찬 수건이나 얼음으로 눌러 준다. 산에 갈 때 벌이 좋아하는 밝고 강렬한 원색의 옷을 피한다.

▶빈대(bedbug)= 물린 자국이 일렬로 되거나 한 곳에 모여 있다. 얼굴 목 팔 손에 많이 물린다. 몹시 가렵지만 독성은 없다. 하이드로코티존 크림을 바르거나 항히스타민제를 복용하면 덜 가렵다.

▶진드기= 아프면서 붓고 가렵다. 라임병균을 가진 진드기는 물린 곳이 동전처럼 크거나 타원형으로 부어 오른다. 일단 물린 부위가 의심스러우면 되도록 빨리 의사에게 보인다. 긴 바지와 긴 소매를 입거나 방충크림을 바른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