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오래 살고 싶은 그대, 자리에서 일어나라"

암협회 "장시간 착석근무 여성 발병률 특히 높아"
운동만으로 극복하기 힘들어…앉는 시간 줄어야

앉아 있는 자세로 오랜 시간을 보내는 사람들은 그렇지 않은 이들보다 각종 질병으로 사망할 확률이 더 높고, 이 같은 현상은 운동으로도 극복하기 어렵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25일 CNN 인터넷판에 따르면 미 암협회는 지난 14년간 12만3200여 명의 생활 습관과 건강 상태를 추적 조사했다. 그 결과 하루에 6시간 이상 앉아서 생활하는 여성들은 3시간 이하를 앉아있는 여성들보다 각종 질병으로 숨질 확률이 40%나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남성의 경우는 6시간 이상 앉아있는 사람들의 사망 확률이 20% 정도 높았다.

주로 앉아서 일하는 사람들이 심혈관계 질환과 당뇨병·우울증·비만·대장암 등에 걸릴 확률이 높다는 것은 이미 각종 연구를 통해 널리 알려진 사실이다.

문제는 이처럼 앉아서 생활하는 시간이 길어짐으로써 우리 몸이 받게 되는 각종 악영향은 운동으로도 극복하기 어렵다는 점이다. 담배를 피는 사람이 운동을 열심히 한다고 해서 흡연의 폐단을 완전히 없애기 어려운 것과 마찬가지다.

암협회는 에어로빅 등 운동을 하면서 육체적 활동을 늘리는 것도 좋지만, 궁극적으로는 앉아있는 시간을 줄이는 것이 중요하다는 점도 간과하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