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자녀와 함께 '사랑'을 빚으세요"

18일부터 도자기 교실 게최
'도자기 데이트' 등 3개 강좌

도예가 김영미 씨가 '도자기 교실'을 시작한지 10년을 맞아 특별 프로그램을 시작한다. 첫번째 프로그램은 '자녀와 도자기 데이트'다. 여름방학 맞은 특별 프로그램이다. 이어서 난이도가 높다고 할수 있는'분청 항아리 만들기'와 초보자들을 위한 '도자기 1일체험' 교실도 연다.

김 씨가 다락방 도자기 작업실 문을 활짝 열고 수업을 시작한 것이 지난 2001년 겨울. 김씨는"도자기는 초보자라도 만드는 재미가 있고 몰입이 잘 된다"며 "흙과 한바탕 씨름하다보면 마음을 씻은 듯한 기분이 든다"고 도자기 공예의 장점을 설명한다.

첫번째 프로그램인 '자녀와 도자기 데이트'는 여름방학을 맞아 엄마와 자녀가 함께 할 수 있는 강좌다. 도자기를 함께 만들며 모자(녀)간 정을 더욱 돈돈히 할수 있는 기회도 된다. 이달 18일(토)부터 8월 6일까지 8주간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오후 12시까지 열린다. 수강료는 재료비를 포함해 4주에 100달러다.

'분청 항아리 만들기'는 이달 21일(수)부터 8주 동안 매주 화요일이나 목요일 두 반이 개설된다. 시간은 오전 11시~오후 2시까지. 수강료는 재료비 포함 4주 100달러. '도자기 1일 체험'은 매주 수요일 오전 10시~오후 2시까지 열리며 참가비는 5달러다.

▶문의 (213)249-8824

천문권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