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오늘도 90도대…‘푹푹 찐다’

대기오염 ‘코드 오렌지’…내일부터 80도대로 꺾여

때이른 불볕더위가 1일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메모리얼데이 연휴 기간 전후로 워싱턴 일원을 뜨겁게 달구던 습한 무더위는 1일까지 지속되다 2일부터 80도대 후반대로 꺾일 전망이다. 1일 낮 최고 기온은 93도, 오전 최저 기온은 67도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낮 온도가 90도 이상이지만 습도와 겹쳐 체감 온도는 100~105라며 건강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또 대기오염 농도가 '코드 오렌지'라며 호흡기관 등에 문제가 있는 경우 바깥 출입 시 주의해야 한다고 했다.

질병예방통제센터(CDC)는 65세 이상 고령자나 유아, 만성 질병 환자는 특히 무더위에 조심해야 한다며 충분한 수분 섭취와 가벼운 옷차림 착용, 자외선 차단제 사용 등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성은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