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물속부터 알몸까지 지구촌 '이색 결혼식'

여기 평범함을 거부하는 이들이 있다. 하늘에서 물속에서 심지어는 알몸으로 결혼식을 올리는 이들이다.

수중 결혼식은 그나마 평범한 축에(?) 낀다. 하객은 물고기와 거북이다. 물속만 있으랴. 공중 결혼식도 있다. 비행기 안에서 결혼 서약을 나눈 후 점프해 낙하산을 펼치기 전 결혼 키스 및 반지를 교환한다. 공중 결혼식은 그야말로 속전 속결이다. 키스를 하는 동안 낙하 속도는 200~300km. 그야말로 눈 깜짝할 사이다.

3 0초 만에 후딱 해치워버린 결혼식도 있다. 2009년 6월 케네디 우주센터에선 무중력 결혼식이 열렸다. 결혼식 비용만 약 1700만 원

알몸 결혼식도 빼놓을 수 없다. 지난달 15일 오스트리아에서 한 커플은 평생 잊지 못할 이벤트를 만들자며 알몸으로 결혼식을 올렸다. 하객 250여 명은 다행히(?) 옷을 입고 결혼식에 참석했다. 누드로 결혼식을 진행하면 결혼식 비용을 내주겠다는 한 라디오 방송국의 공개 모집에 선정돼 과감히 옷을 벗었다. 세계의 이색 결혼식을 소개한다.

신복례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