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부활 승천 하셨네' 부활절 예배 장소·설교자 확정

뉴욕지역 부활절 새벽 연합예배 장소와 설교자가 확정됐다.

대뉴욕지구한인교회협이 주최해 오는 24일 새벽 6시에 열리는 연합예배는 플러싱 6곳, 베이사이드 2곳, 롱아일랜드 4곳 등 모두 26개 교회에서 동시에 열린다. 이날 설교자는 교회협 회장 김원기 목사, 목사회장 김용익 목사 등이 맡는다. <표 참조> .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