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호두에 다량의 항산화 성분"…스크랜튼대 빈슨 교수 발표

견과류 중에서 항산화 성분이 가장 많이 들어있는 것은 호두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펜실베이니아주 스크랜튼 대학의 조 빈슨 박사는 호두에는 강력한 항산화 비타민인 비타민E에 비해 항산화 성분이 2~15배 많으며, 같은 견과류 중에서도 항산화 성분이 가장 많다고 밝혔다.

이 같은 사실은 과학뉴스 포털 피조그 닷컴(PhySorg.com)이 27일 보도하면서 알려졌다. 빈슨 박사는 호두, 아몬드, 땅콩, 피스타치오, 개암, 브라질너트, 캐슈, 마카다미아, 피칸 등 9가지 견과류의 항산화 성분을 비교한 결과 호두가 1위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견과류는 열을 가해 볶으면 항산화 성분의 질이 떨어지는 게 보통인데 호두는 날것으로 그냥 먹기 때문에 항산화 성분의 효과를 100% 누릴 수 있다고 빈슨 박사는 말했다. 이 연구결과는 27일 캘리포니아 애너하임에서 열린 미화학학회(ACS) 학술회의에서 발표됐다.

[연합뉴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