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20년 음악 인생 걸고 최고 무대 만들겠다", '발라드 황제' 신승훈 첫 미국공연

25일 NJ퍼포밍아트센터…본사 특별후원

“20년간의 제 음악 역사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멋진 공연이 될 것입니다.”

올해로 데뷔 20주년을 맞이한 ‘발라드의 황제’ 신승훈(사진)이 뉴욕·뉴저지 팬들에게 평생 기억에 남을 공연을 약속했다.

오는 25일 오후 7시30분 뉴저지주 뉴왁에 있는 퍼포밍아트센터에서 데뷔 20주년 기념 ‘더 신승훈 쇼-마이 웨이’를 여는 그는 “뉴욕·뉴저지 팬들에게 20년의 음악 인생을 걸고 최고의 공연을 선사하겠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파워하우스·좋은콘서트가 공동주최하고 뉴욕중앙일보가 특별후원하는 이번 콘서트는 뉴저지와 LA에서 잇따라 열린다.

이번 콘서트는 데뷔 20년 만에 갖는 첫 미국 공연인 만큼 신승훈에게 특별하다. 15년 전 기획사 대관 문제로 카네기홀 공연이 무산된 아픔을 겪었던 그는 공연장을 찾은 팬 14명을 인근 노래방으로 초청해 즉석공연을 펼쳤지만 아직 미국 팬들에 대한 미안함이 남아있다.

신승훈은 “첫 미국 공연인 만큼 지난 1700여 회의 콘서트 하이라이트만 선보일 예정”이라며 “공연장을 찾은 팬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무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1990년 ‘미소 속에 비친 그대’로 데뷔한 신승훈은 지난 20년동안 정규앨범 10장을 발매하며 1700만 장 판매라는 대기록을 세웠다. 또 대한민국 최초로 정규앨범 7장 연속 밀리언셀러를 기록, ‘국민가수’ ‘발라드의 황제’라는 칭호를 얻었다.

그는 20년동안 정상을 지킬 수 있었던 이유를 “최대한 처음 느낌을 잃지 않으려고 노력한 점”이라고 설명하며 “내가 정말 음악을 사랑하는 사람이라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지난 20년동안 음악 속에만 파묻혀 지냈다는 신승훈은 “처음 만나는 미국 팬들을 위해 오랫동안 기억되는 최고의 공연을 선보일 것”이라고 약속했다.

정승훈 기자 star@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