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법륜스님의 즉문즉설] 참회한뒤 성취 대신 시련 다가와…본인 책임 기도에 떠넘기면 안돼

Q: 삼년 전에 참회와 미래의 진로에 대한 발원을 가지고 열심히 기도 정진했습니다. 회향 후에 한 동업자를 만나서 약간의 의심은 있었지만 진로 기도를 했다는 착각에 동업을 추진했고 그 결과는 너무나 큰 시련으로 다가왔고 정신적 물질적 손실이 컸습니다. 보통 기도하면 기도 성취를 한다고 하는데 저의 경우는 오히려 시련으로 다가온 것이지요. 앞으로 제가 어떻게 기도해야 되는지 스님께 여쭙습니다.

A: 기도를 열심히 하고 기도 믿고 사업을 벌였더니 사업이 안 됐다는 이야기인데 학생이 대학 가려면 기도를 열심히 해야 됩니까 공부를 열심히 해야 됩니까? 학생에게는 '대학시험에 합격하게 해주세요' 하고 열심히 절하는 게 기도가 아니고 대학시험에 합격하도록 열심히 공부하는 게 기도입니다.

그런 것처럼 사업을 하려면 사업에 관계되는 일 시장조사라든지 동업자에 대한 신용조사라든지 뭔가 사업에 합당한 것을 열심히 했다면 기도가 성취되었을 텐데 질문자는 사업하고는 아무 관계 없는 기도를 했습니다. 그래놓고는 기도했다는 핑계로 준비도 없이 사업을 시작해서 망해놓고는 기도했는데 영험이 없다면서 자신의 책임을 기도에 전가시키고 있습니다. 예부터 '하늘도 스스로 돕는 자를 돕는다'고 했습니다.

불교신자는 특히 부처님 가르침의 원리 지은 인연이 있으면 그 과보가 있다는 걸 알아야 합니다. 인연이 있어야 과보가 있지 인연이 없는데 어떻게 과보가 있겠습니까. 복을 받으려면 복을 지어야 합니다. '복 주세요' 하고 기도하는데 복을 짓지 않고 복주세요 하면 복이 어디서 올 수 있겠습니까.

그러니 그냥 복을 달라고 비는 기도는 이리 맞추고 저리 맞춰도 이치에 맞지 않습니다. 내가 복을 받고 싶으면 복을 지어야 된다. 신이 있고 없고를 떠나 복을 지으면 복을 받는다. 이래야 이치에 맞습니다. 오늘 우리가 받는 고통은 바로 이런 잘못된 생각과 행동에서 빚어지는 겁니다. 부처님 가르침의 핵심적인 요지는 인연과보입니다.

이 세상에 그 어떤 것도 원인이 있어서 결과가 일어나지 원인 없이 일어나는 것은 아무 것도 없습니다.

그러니 질문하신 분은 이 사건을 통해서 '내가 바보 같은 짓을 했구나. 신앙도 아닌 걸 신앙이라고 생각하고 종교도 아닌 걸 종교라고 생각하고 불교도 아닌 걸 불교라고 생각하고 기도도 아닌 걸 기도라고 생각하고 엉뚱한 짓을 했구나' 이렇게 반성하는 계기로 삼으세요.

이번에 이렇게 사업이 일찍 망했기에 그나마 요 정도에서 어리석은 행동을 그만뒀지 만약 사업이 좀 잘 됐으면 앞으로도 사업 관련 공부는 안 하고 기도만 하고 재만 지내면서 사업이 잘될 거다 하면서 더 크게 사업을 벌리다가 더 크게 망했을 겁니다.

세상에 그렇게 요행수나 바라고 도박하는 사람들에게 성공이 있을 리 없습니다. 그러니 이미 일어난 일은 감사히 받아들이고 앞으로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기를 원한다면 그런 인연을 짓지 않으면 됩니다. 이번 일이 학습비라고 생각하세요.

몸 건강히 살아 있다는 것만도 감사한 일입니다. 살아 있으니 또 도전을 할 수 있지요. 그리고 새로운 도전을 할 때에는 지난번처럼 기도해서는 안 됩니다. 아침에 일어나서 108배 절을 한다면 '부처님 저는 사업에 성공하기 위해 열심히 연구하고 노력하겠습니다. 함께하는 상대의 마음을 이해하고 맞추겠습니다.' 이런 원을 세운다면 이것이 바로 기도입니다. 그러니까 이제부터는 기도다운 기도를 하셔야 합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