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통일 대비 위한 기금 필요" 한기총 길자연 대표, 뉴욕 장로교회 설교

한기총 대표회장 길자연 목사가 뉴욕을 방문했다. 지난 6일 뉴욕장로교회에서 설교했으며 7일 정오에는 대동연회장에서 미국 뉴욕교협(CCCNY.회장 A.R. 버나드 목사) 관계자들과 만났다. 한국의 통일 기금 조성에 대한 협력을 당부하기 위해 마련된 이자리는 CCCNY의 유일한 아시안 부회장인 장영춘 목사가 주선했으며 CCCNY 회장과 장로 부회장 사무총장 지미 림 목사등이 참가했다.

길 목사는 이강평 목사의 통역으로 통일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피력하고 미국교회들의 협력을 요청했다. CCCNY 회장 A.R. 버나드 목사는 북한교회등에 관심을 가지고 질문을 하기도 했다.

3번째 한기총 회장이 된 길 목사는 ▶통일기금 조성 ▶사회의 약자를 보듬고 살피기 ▶갈등과 분쟁을 종식하기 위해 한기총 제반 규정을 조정 ▷대북 지원창구를 일원화들의 사업계획을 밝혔다.

통일기금은 세계의 유일한 분단국가로서 통일에 대한 기독교인들의 책임이 담겨 있는 사업계획이다. 길 목사는 "독일은 통일에 대한 준비를 했다. 하지만 우리는 준비가 되지 않아 막상 휴전선이 열리면 재앙이 될 것이다. 행복한 통일을 위해 통일기금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날 저녁에는 뉴저지에서 열리는 KAPC 목사/장로 기도회 주강사로 참가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