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100여개 브랜드 새 컬렉션 선보여, 10~17일 링컨센터…'컨셉트 코리아' 로 한국패션도 홍보

2011 추동 콜렉션을 예고하는 ‘뉴욕패션위크’가 10일부터 17일까지 뉴욕 곳곳에서 펼쳐진다. 뉴욕은 세계 4대 패션 도시. 뉴욕 컬렉션에 이어 런던, 밀라노, 파리에서 차례로 패션위크가 열린다. 이 기간 링컨센터 를 비롯해 맨해튼 곳곳에서 100여 개 브랜드의 디자이너들이 새 컬렉션을 선보인다.

뉴욕패션위크의 하이라이트는 링컨센터 퍼포밍아트에서 열리는 ‘메르세데스-벤츠 패션 위크’다. 10일 리처드 채를 비롯한 에릭 김의 고급 남성복 ‘Mik Cire’가 참가하며, 한국의 디자이너 손정완씨와 최범석씨가 컬렉션을 론칭한다.

한편 뉴욕패션위크 중에 한국 패션을 홍보하는 ‘컨셉트 코리아’ 컴백한다. 그 세 번째 라운드가 될 2011 추동 컨셉트 코리아엔 도호, 스티브J·요니P, 이상봉, 최범석 등 4개 브랜드가 패션 한류에 박차를 가한다.

◆MB 패션위크=랄프 로렌, 도나 카란, 캘빈 클라인, 마크 제이콥스 등 유명 브랜드가 참가하는 뉴욕패션위크의 최대 패션 쇼. 이 쇼에 참가하는데 드는 평균 비용은 75만 달러. 경기침체 이후 패션위크의 메인 행사장에서 독립해 맨해튼 곳곳에서 독자적으로 열리고 있다.

링컨센터엔 리처드 채, 에릭 김, 최범석, 손정완씨가 추동 컬렉션을 소개한다.

▶리처드 채=우아하며 페미닌한 룩으로 주목 받아온 리처드 채가 패션위크의 첫날을 장식했다. 리처드 채는 10일 오전 11시 링컨센터에서 새 컬렉션을 선보였다.

파슨스디자인스쿨 졸업한 채씨는 아르마니 익스체인지, 도나 카란, 마크 제이콥스의 수석 디자이너로 수련했다. 이후 TSE 총괄 디자이너를 맡다가 2004년 자신의 이름으로 브랜드를 론칭했다. 2009년 건축 스타일의 남성복을 론칭한 이듬해 CFDA 스와로프스키 남성복 디자이너상을 수상했다.

▶최범석(제너럴 아이디어)=2008년 뉴욕패션위크에 참가한 동대문시장 출신 디자이너 최범석의 ‘제너럴 아이디어’도 돌아온다. 최씨는 올해 뉴욕패션위크와 컨셉트 코리아에 동시에 참가해 브랜드 이미지 구축에 전력을 기울일 예정이다.(12일 오전 9시)

▶에릭 김(Mik Cire)=캐주얼 브랜드 ‘모나키’ 디자이너로 이름을 알린 에릭 김은 2009년 2월 새 남성복 라인 ‘MIK CIRE’를 뉴욕패션위크에 론칭했다. 레이어드 룩 위주의 도회풍으로 펑키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패션을 선보였다.(12일 오후 4시)

▶손정완=로맨틱 스타일이 트레이드마크인 한국의 디자이너 손정완씨가 MB패션위크에 공식 데뷔한다. 영화에서 영감을 받는다는 손씨는 첫 뉴욕 컬렉션에서 우아한 실루엣과 실키한 직물로 70년대 글램룩을 선보일 예정이다. 손씨는 2006년 파리의 캐주얼 의류 전시회 ‘Who’s Next)‘에 외국인 디자이너로선 최초로 초대되어 패션쇼를 열었다.(17일 정오)

◆컨셉트 코리아 III=한류 패션이 뉴욕패션위크 기간 중 제3라운드를 펼친다. 뉴욕패션위크 기간인 15일 오후 6시 링컨센터의 데이빗 루빈스타인 아트리움에서 패션계 인사 250여 명을 초대한 ‘메이드 인 코리아’ 패션이 소개된다.

올해의 테마는 ‘문화적 보물(Cultural Treasures)’이다. 청자를 모티프로 수려하고 오묘한 색감의 전통적인 청자의 쪽빛을 디자이너들의 작품과 체 공간 구성 등 행사 전반에 접목할 예정이다.

컨셉트 코리아 III에는 도호, 스티브J·요니P, 이상봉, 최범석씨가 한국 대표로 선발됐다.

▶도호(DoHo)=빈티지룩에서 로맨티시즘을 추구하는 여성복 도호는 창립 12주년을 맞는다. 도호는 보히미안 스타일의 추동 컬렉션을 선보인다.

▶이상봉=파격적인 패션을 주도하는 팝스타 ‘레이디 가가’도 찾는다는 이상봉씨는 자연에서 영감을 받아 현대적인 감각을 가미한 젠(zen) 스타일의 뉴 컬렉션으로 찾아온다.

▶스티브 J & 요니 P=영국 유학파 정혁서씨와 배승연씨 부부의 ‘스티브 J& 요니 P’는 런던 패션위크에 6회 참가한 후 뉴욕에 데뷔한다. 이들은 질풍노도하는 젊은 세대의 취향을 반영한 감성 컬렉션을 소개할 예정이다. www.conceptkorea.org.

박숙희 기자 sukie@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