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샌프란시스코] 한국·북한 장애우에 200대…사랑의 휠체어 보내기 운동

베이지역 봉사단체 '작은 나눔(대표 박희달)'이 남.북한의 소외된 이웃들에게 사랑의 휠체어를 전달하는 '제8차 사랑의 휠체어 보내기 캠페인'을 실시한다.

매주 일요일 오클랜드 지역 홈리스 대상 아침식사 봉사를 펼치고 있는 '작은 나눔'은 지난 2003년부터 한국의 '나눔과 기쁨(대표 서경석 목사)' 등 자선기관과 손잡고 '사랑의 휠체어 보내기'사업을 전개해 오고 있다.

특히 이 사업은 2007년부터 함경북도 도청 소재지인 청진 지역으로 확대하면서 '남북한 장애우 돕기' 행사로 확장됐다.

'작은 나눔'은 지난해 한국과 북한에 210대를 기증하는 등 그동안 총 1032대의 휠체어를 보내왔다. 올해 캠페인을 통해 한국과 북한에 200대의 휠체어를 전달할 계획이다.

'작은 나눔'의 활동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www.tsofa.org)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주소: 20 Thurles Pl. Alameda CA 94502(Pay to Order: T.S.O.F.A.)

▶문의: (510)708-2533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