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VA 맥클린에 한인 갤러리 문연다…김미영 대표, 17일 'MK 갤러리' 오픈

내달 16일까지 개막전

버지니아 맥클린에 한인이 운영하는 갤러리가 문을 연다. 금속작가로도 활동중인 김미영씨가 대표를 맡은 ‘MK 갤러리’다. 애난데일에서 ‘주얼러스 갤러리’를 운영해온 김씨는 3개월여 전부터 보다 넓은 전시 공간을 확보한 새 장소로의 이전을 준비해 왔다.

김씨는 “맥클린은 버지니아와 메릴랜드, DC에서 접근성이 좋은 것이 점”이라며 “워싱턴 일원에서 활동하는 실력있는 작가들을 지속적으로 초청해 전시회를 열 계획”이라고 밝혔다.

오는 17일 개점에 맞춰 두개의 전시회가 동시에 열린다. 몽고메리칼리지 김홍자 교수 초대전과 워싱턴 그룹전이다. 지난 38년간 교수와 작가로 활동해 온 김 교수는 이번 초대전에서 ‘하얀 달(White Moon)’, ‘세번째 여정(Journey Three)’ 등 벽장식과 금속조각 ‘첫 인사(First Greeting)’, 장신구 ‘모임(Gathering)’, ‘선스케이프(Sunscape)’ 등 다양한 작품을 선보인다.

워싱턴 작가전에는 페인팅과 판화, 도예, 금속공예 등 각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는 한미 작가 17명 참가한다. 한인으로는 김유미·김은전·허미숙·백정화·김완진·이미영·이수경·조진실·이정주·정은미씨 등의 작품이 전시된다.

오프닝 리셉션은 9월 17일(금) 오후 5시부터 7시까지이며 전시회는 10월 16일까지 계속된다. ▷문의: 703-734-7777 ▷주소: 6726 Curran St., McLean, VA 22101

유승림 기자 ysl1120@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